리포트 논문 자기소개서 이력서 시험자료 서식 PPT양식 표지/속지
SiteMap

사형제도는 폐지되어야 한다

저작시기 2017.04 |등록일 2017.11.09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 서론
1. 과거에는 사형제도가 필요했으나 오늘날에는 필요하지 않다.
1.1 전근대 시대의 법질서 유지를 위한 필수요소 ‘죽음의 공포’
1.2 현대는 사형제도가 더 이상 법질서 유지를 위해 필요하지 않다.

Ⅱ. 본론
2. 사형 제도의 한계와 폐해
2.1 사형 제도의 현실적 한계, 사형제도는 살인을 예방할 수 없다.
2.2 사형 제도의 도덕적 한계, 사형제도는 정의가 아닌 복수를 위한 제도다.
2.3 사형 제도의 폐해, 잘못 집행된 사형은 되돌릴 수 없다.
2.4 사형 제도의 폐해, 사형 집행을 진행하는 사람들의 정신적 고통.

Ⅲ. 결론
3. 사형 제도는 더 이상 유지되어야 할 아무런 이유가 없다.

본문내용

서론1. 과거에는 사형제도가 필요했으나 오늘날에는 필요하지 않다.
사회의 질서를 유지하려면 법이 필요하다. 한 공동체에 사람이 많아지면 많아질수록 그 힘은 커지지만 그만큼 크고 작은 다툼이 많이 일어난다. 이를 제어하지 못하면 내분이 일어나고 그 공동체는 자멸하거나 갈기갈기 찢어진다. 그래서 예로부터 왕들은 법전을 만들고 법의 기강을 바로 세우는데 집중했다. 권력가들은 사람들이 법을 두려워하게 만듦으로서 법의 기강을 세웠다. 그리고 이를 위해 가장 애용되었던 형벌은 바로 사형이다. 오늘날에는 대체로 살인을 한 사람에게만 사형을 선고하지만 전근대 시대에는 살인 이외의 다른 범죄를 저지른 사람에게도 사형을 구형했다. 특히 사회구조가 원시적일수록 법의 권위와 기강은 사형과 사실상 사형이나 다름없는 극형에 의존했다. 죽음의 공포 외에는 법질서를 바로 세울 다른 방법이 없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오늘날에는 법질서를 유지하는데 굳이 사람을 죽일 필요가 없다. 왜냐하면 강력한 국가기관과 공권력 그리고 이를 받쳐주는 기술력이 있기 때문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