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포트 논문 자기소개서 이력서 시험자료 서식 PPT양식 표지/속지
평가점수C

발해사의 인식

등록일 2000.11.08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1. 발해사인식의 전제

2. 고려시대의 발해사 인식

3. 조선시대의 발해사 인식

본문내용

한국사의 전개과정에서 각 시대의 발해관은 발해국을 자국사로 인식하고 있었는가의 여부와 발해의 종족적 계통을 고구려로 인식하고 있었는가의 여부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이 문제는 서로 동일한 문제로 연결되어 있으면서도 다른 문제로 접근할 필요가 있다. 왜냐하면, 발해를 자국사로 인식하면서도 발해의 종족적 계통에 있어서는 고구려와 다른 '말갈'로 보려는 기록들이 병존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것은 잘 알려져 있는 바와 같이, 발해의 종족계통을 보여주는 중국측의 기록들이 각각 그 내용상의 혼란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즉, 발해의 건국자인 대조영의 출신을 언급하면서 발해의 멸망시기와 가장 가까운 시기에 편찬된 {구당서}(후진, 945)는 발해를 '고구려 별종'으로 서술하고 있었는가 하면, 이보다 115년 늦게 나온 {신당서}(송, 1060)는 고구려와 다른 듯한 '속말 말갈인으로 고구려에 부속된 자'로 서술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사정이 결국 후세인들로 하여금 발해를 고구려인들이 세운 국가로 보기도 하고 마치 고구려인과 계통을 달리하는 말갈인들이 세운 국가로 보기도 한 원인이 되었으며, 한국사에서 발해의 자국사 논쟁이 벌어지게 한 원인이 되었다. 그러나 대조영의 본래 모습은 '고구려의 속말(송화강) 지역사람'이었다고 생각한다.
또한, 발해사 인식을 살핌에 있어 또 하나 주목할 수 있는 사실은 발해에 대한 인식이 시대마다 약간의 차이가 있었다는 점이다. 이것은 발해에 대한 인식이 꼭 '말갈'의 문제만에 있었던 것이 아니라는 것의 반증이다. 다시 말해, 한국사에서 삼한(마한) 및 통일신라에 대한 정통의식의 농도와 시대마다의 북방관 이를테면 고토 회복 의식의 농도에 따라서도 발해사에 대한 자국사로서의 인식 정도가 다르게 나타났던 면이 있었다는 점도 미리 밝혀두어야 할 것 같다. 따라서, 전자의 경우는 발해를 고구려를 계승한 왕조로 인정하면서도 신라사의 한 인접국 정도로 기록하였다. 따라서 각 시대의 발해사 인식은 항상 신라사 특히, 신라의 삼국통일관과 밀접한 관련을 갖고 있었다. 또한 후자의 경우는 발해를 고구려와 종족적 계통을 달리하는 말갈의 후손 왕조로 생각하면서도 한국사의 체계에 넣기도 하였다.

다운로드 맨위로